News
브이티지엠피 "케이블리, `미지우`와 JV 설립"
브이티지엠피 "케이블리, `미지우`와 JV 설립" 브이티지엠피 "케이블리, `미지우`와 JV 설립"

패션 인플루언서 1위 미지우(MEJIWOO)…브랜드 사업 전개 박차

브이티지엠피 관계사 케이블리(KVLY)가 패션 인플루언서 1위 미지우와 합자법인(JV)을 설립한다.

케이블리는 미지우와 합자 법인 `AJ LOOK (에이제이룩)` 설립해 브랜드 사업을 전개한다고 11일 밝혔다.

케이블리는 인플루언서의 취향과 안목이 반영된 라이프 스타일 기반 비즈니스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한다. 이들은 다양한 브랜드와 프로젝트 론칭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합자 법인 설립을 계기로 비즈니스 모델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케이블리와 함께 하는 인플루언서 정지우 대표는 온라인 쇼핑몰 `미지우(MEJIWOO)`의 CEO이자 모델로 활동 중이며, 약 340만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보유한 슈퍼 셀럽이다. 정지우 대표는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제이홉의 친누나로도 잘 알려져 있다.

정지우 대표는 "팔로워와의 소통을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다"면서 "단순한 제품의 판매를 위해서가 아니라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미치는 지속가능한 관계를 만드는 것이 비즈니스의 핵심"이라고 말했다.

정지우 대표는 AJ LOOK 사업 전반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서 브랜드를 총괄하고 브랜드 네이밍, 디자인 등을 직접 진행했다. 케이블리는 마케팅, 운영, 지원, 유통 등을 담당한다.

케이블리는 이번 합작을 통해 스타·인플루언서의 취향을 기반으로 한 사업 모델을 본격적으로 전개하고, 미지우는 국내 외 유통망의 확대, 특히 중국 시장을 겨냥한 브랜드 사업 전개에 힘을 실을 수 있게 됐다.

회사 관계자는 "미지우가 케이블리와 합자 법인을 설립하게 된 계기는 BTS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확인한 VT코스메틱의 마케팅 역량과 넷이즈, 틱톡, 아이치이, 타오바오, 한두이서 등과 파트너십을 맺은 케이블리의 중화권 확장성을 고려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번 합작은 양사 간의 사업 역량을 강화하는 계기이자, 엄청난 시너지 효과를 불러 일으킬 것"이라며 "국내뿐 아니라 중화권 진출이 한층 더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김경택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가기